none
공유 DLL에서 MFC 사용 VS 정적 라이브러리에서 MFC 사용 이 둘의 차이점?

답변

  • 안녕하십니까? 난소중하닌깐 님,
    Microsoft MSDN의Forum 사이트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.

    문의 하신 ”공유 DLL에서 MFC 사용 VS 정적 라이브러리에서 MFC 사용 이 둘의 차이점?”에 대해 답변드리겠습니다.

    Use MFC in a Static Library
    Use MFC in a Shared DLL
     
    기본적으로 "Use MFC in a Shared DLL" 가 설정되어 있습니다. 이 설정은 현재 개발중인 프로그램이 필요로 하는 라이브러리를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DLL에서 참조하여 사용하겠다는 뜻입니다. 따라서
    이 모드로 컴파일을 하여 실행파일을 배포하려면, 해당 컴파일에 Visual C++가 설치되어 있거나 다음과 같은 DLL이 있어야 합니다.
    mfc42d.dll, mfco42d.dll, msvcirtd.dll, msvcrtd.dll 물론 이 네 종류의 DLL 파일이 모두 있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. 개발된 프로그램의 성격에 따라서 이 중 한 개정도가 필요 없을 때도 있습니다.

    이 DLL은 이름이 mfc42d.dll과 같이 d로 끝나는데, 이 d는 "Debug" 의 약자로 생각하시면 됩니다.
    이 파일들은 윈도우 시스템이 설치된 폴더의 "system32" 폴더 아래에 있습니다. 필요하다면, 해당 폴더에서 이 dll들을 복사해서 실행파일을 배포할 때 같이 배포하면 됩니다.
    사실, 어떤 경우에 보면, 실행파일은 크기가 얼마되지 않는데 같이 붙어 다니는 dll의 사이즈가 엄청 큰 이상한 경우가 발생 하기도 합니다."Use MFC in a Static Library" 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컴파일을 하고 나서 실행파일을 배포할 때
    별도의 dll을 같이 제공할 필요가 없습니다. 실행파일만 제공하면 되죠. 하지만, 이 방법은 별도의 dll이 없는 반면에 실행 파일의 사이즈가 좀 크다는 단점이 있습니다.
     
    이 두 가지를 놓고 볼 때, 다음과 같이 일반적인 결론을 내릴 수 있습니다. 단순히 하나의 실행파일을 가지는 프로그램인 경우, "Use MFC in a Static Library" 를 사용해서 컴파일 하는 것이 비교적
    유리하고 여러 개의 실행파일과 또는 dll이 사용되는 프로그램인 경우 각각의 실행파일 사이즈를 줄일 수 있는 "Use MFC in a Shared DLL"을 사용하는 것이 더 유리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. 따라서
    개발자가 이 두 가지 상황을 잘 판단해서 사용하면 될 것 같습니다.

    위 내용은 tipssoft.com으로 부터 발췌하였습니다.

    [참고자료]
    [MFC] 작성된 프로그램을 배포하는 방법

    제시해 드린 답변이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.

    답변이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었다면 답변으로 채택을 부탁드립니다.
    하지만 문제 해결이 되지 않아서 정확한 답변을 원하는 경우에는 문제의 정보를 더 자세하게 답변으로 제공해주시기 바랍니다.
     

    2012년 4월 3일 화요일 오전 8:56
    중재자